구름토끼

판매자 ID: jinju

12,000 ( 10% ) 적립 : 5% 10,800
/

분류 : 오디오꿈북

배송비 : 2,500 원 ( 25,000원 이상 무료 )

업체명 : 책고래

상품정보



 



Hit !!! “김소선 작가의 세번 째 이야기!!”



 



■ 책소개



책고래마을 15권. 구름 위에 사는 토끼 이야기다. 구름토끼들은 신비로운 재주를 가졌다. 바닷물을 끓여 구름을 만들기도 하고, 일곱 색깔 사탕으로 하늘에 무지개를 띄우기도 한다. 그리고 구름 속에서 빼꼼 고개를 내밀고 우리를 지켜본다.



김소선 작가는 <사자삼촌>에서 어른들의 선입견을, <화가와 고양이>에서는 아이들만의 천진난만함을 그려 냈다. 작가는 세 번째 창작그림책 <구름토끼>를 통해 아이들 마음에 한걸음 더 다가선다. 때로는 상처받고, 때로는 아파하는 아이들에게 위로를 건넬 수 있는 ‘구름토끼’가 되어서 말이다.



구름토끼들 앞에 나타난 한 아이. 아이는 달콤한 사탕을 먹고 있지만 어딘가 외로워 보인다. 작가는 조심스럽게 아이의 뒤를 쫓는다. 그리고 아이가 활짝 웃을 수 있도록 특별한 선물을 하는데….



 



 



■ 저자 및 역자소개



저자 : 김소선

우는 아이, 아픈 아이, 천진난만하게 웃는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이야기를 오래오래 만들어 가는 것이 꿈입니다.《사자삼촌》으로 눈높이아동문학상을 수상했습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 《화가와 고양이》가 있습니다.



 



 



■ 출판사 제공 책소개



“하늘에서 내려온 작은 친구, 구름토끼!”



구름 위에 토끼가 살고 있다고요?

바닷물을 끓여 구름을 만든다고요?


어릴 적 누구나 한 번쯤 세상에 없는 ‘무엇’에 대해 상상해 본 적이 있을 거예요. 날개가 달린 말, 불을 내뿜는 용, 머리가 여럿 달린 개……. 꼭 눈으로 본 것처럼 신이 나서 이야기하는 아이들에게 어른들은 말하지요. “그런 게 어디 있어?”라고요. 돌아보면, 우리 모두 그런 상상을 하면서 자랐는데 말이에요. 눈에 보이지 않지만 우리 곁에 있는 수많은 것들……. 어쩌면 어른이 된 뒤에는 어릴 적 상상이 깨질까 봐 모른 척 눈 돌리고 있는 건 아닐는지요.

책고래마을 열다섯 번째 그림책 《구름토끼》는 구름 위에 사는 토끼 이야기입니다. 구름토끼들은 신비로운 재주를 가졌어요. 바닷물을 끓여 구름을 만들기도 하고, 일곱 색깔 사탕으로 하늘에 무지개를 띄우기도 해요. 그리고 구름 속에서 빼꼼 고개를 내밀고 우리를 지켜보지요.

김소선 작가는 《사자삼촌》에서 어른들의 선입견을, 《화가와 고양이》에서는 아이들만의 천진난만함을 그려 냈어요. 작가는 세 번째 창작그림책 《구름토끼》를 통해 아이들 마음에 한걸음 더 다가섭니다. 때로는 상처받고, 때로는 아파하는 아이들에게 위로를 건넬 수 있는 ‘구름토끼’가 되어서 말이에요. 구름토끼들 앞에 나타난 한 아이. 아이는 달콤한 사탕을 먹고 있지만 어딘가 외로워 보입니다. 작가는 조심스럽게 아이의 뒤를 쫓습니다. 그리고 아이가 활짝 웃을 수 있도록 특별한 선물을 하지요.

어른들만큼이나 고단하게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요즘 아이들에게 구름토끼 같은 친구가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멀리서 혹은 적당한 거리에서 지켜봐 주고, 힘들어할 땐 눈치 채지 못하게 힘을 북돋아 주는 친구 말이에요. 이야기에서 그랬던 것처럼 《구름토끼》가 우리 아이들에게 웃음을 되찾아 줄 수 있기를 바랍니다.



 



동심으로 그려 낸 기분 좋은 상상!

지금까지 겪어 보지 못한 세계를 만나는 일은 즐겁습니다. 구름 위를 폴짝폴짝 뛰어다니는 토끼가 있다면? 토끼들이 구름에서 깡총 뛰어내려 내 앞에 나타난다면? 실제로 일어나지 않더라도,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어쩐지 기분이 좋아지지요. 이렇듯 김소선 작가가 만들어 내는 특별한 동물 친구들을 만나면 저절로 입가에 미소가 먼집니다. 화가보다 그림을 멋지게 그리는 화가 고양이! 아이들 눈에만 보이는 사자 삼촌! 구름 위에 사는 구름토끼! 모두 우리 아이들의 모습이지요.



 



아이들의 다친 마음을 보듬어 줄 친구,

우리는 누구나 ‘구름토끼’가 될 수 있어요!


‘구름토끼’는 구름 위에 살고 있는 토끼예요. 구름토끼가 커다란 솥에 바닷물을 끓이면 구름이 몽글몽글 나오지요. 맞아요. 구름을 만드는 토끼랍니다. 가끔 구름 밖으로 귀가 삐죽 나오기도 해서 사람들 눈에 띄기도 해요. 어느 날, 구름 위로 달콤한 냄새가 솔솔 올라왔습니다. 가만 보니 한 아이가 의자에 앉아 사탕을 먹고 있었어요. 구름토끼들은 긴 귀를 펄럭이며 땅으로 내려왔어요. 몰래 아이를 따라갔지요. 아이가 뛰면 같이 뛰고, 돌아보면 후다닥 숨으면서요. 그리고 아이가 잠든 사이 사탕을 가져갑니다. ‘빨강, 주황, 노랑, 초록, 파랑, 남색, 보라’ 일곱 색깔 사탕을 들고 구름 위로 올라갔어요. 하나씩 기계에 끼우고 스위치를 올리자 사탕 색깔 빛이 하늘에 좌르르 펼쳐졌답니다.

이야기 속 아이는 어딘가 심심해 보입니다. 담담한 표정으로 혼자 사탕을 먹고 그저 동네를 거닐다가는 집으로 돌아가지요. 친구를 만나지도, 놀이터에서 놀지도 않아요. 집 안에서도 아이는 홀로 어둑어둑한 방에 앉아 있습니다. 알록달록한 사탕이 들어 있는 통을 물끄러미 바라보면서 말이지요. 일터에 나간 부모님을 기다리는 것일까요? 그런 아이의 얼굴에 처음으로 환한 웃음이 번집니다. 구름토끼들이 만든 무지개 덕분이었지요. 어둠이 내린 듯 검게 칠해져 있던 화면도 구름토끼들이 무지개를 쏘아올리면서 환해집니다. 책을 읽어 나가는 동안 먹먹했던 가슴이 한결 개운해지지요.

어른들만큼이나 바쁜 생활을 하는 아이들. 그만큼 마음 다치는 일도 잦습니다. 하지만 어른들의 보살핌을 받는 시간은 점점 줄어들고 있어요. 엄마 아빠에게, 또는 친구에게 털어놓지 못한 상처는 차곡차곡 쌓여만 갑니다. 《구름토끼》 속 아이의 표정에 더 눈길이 가는 것은 어쩌면 우리 아이들의 얼굴과 닮아 있기 때문일지도 모릅니다.

책장을 펼치면 아기자기한 그림이 먼저 눈을 사로잡지만, 《구름토끼》에 담긴 이야기는 많은 생각을 하게 합니다. 아이뿐만 아니라 어른들에게도 그렇지요. 아이와 함께 ‘구름토끼’를 만나 보는 것은 어떨까요? 또 아이에게 구름토끼 같은 친구가 되어 주는 것은 어떨까요?



 



 


결제 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 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취소/환불 안내

- 판매자가 배송을 준비 중에 취소신청이 접수되면 취소대기중 상태가 되며,

  상품 발송 전 일 경우 판매자 확인 후 취소됩니다.

- 취소 신청하였으나 이미 발송된 경우, 구매를 원치 않으신다면 반품신청 해주세요.

- 계좌환불은 약 3일, 카드취소를 영업일 기준 7 - 10일 소요 됩니다.

배송 정보

택배 회사 : KG로지스 택배 ( 전국지역, 1일 ~ 5일 )

배송 비용 : 3,000 ~ 10,000원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 해당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 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교환/반품 안내

■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 이내

  단,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상품 수령 후 5일 이내 가능합니다.


■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 꿈북코드 손상, 스티커 제거, 도서 손상 등 )

- 시간 내 필독 가능 상품 ( 예: 잡지, 만화책, 영상화보집, 그림책 등 )

- 이용자 요청에 의한 해외주문 상품 ( 서양도서, 일본도서 등 )

- 도서 구입 후 1회 이상 디지털 파일을 다운로드 받은 경우 ( 교육 동영상 등 )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고객님의 변심으로 인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